다윈의 예술 지구

다윈의 예술 지구

다윈은 어디에서나 예술적 향취가 가득합니다. 도심의 파랍(Parap)은 현대 및 원주민 갤러리의 중심지로 빠르게 변모하고 있습니다. 신예 예술가와 중견 예술가가 함께 활동하고 있는 이곳에서 다윈 예술의 미래를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노던 테리토리 전역의 원주민 예술을 살펴보고, 오디오 설치에서부터 사진 예술에 이르기까지 최첨단 현대 예술작품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이어 다윈의 다른 갤러리를 둘러보거나 티위 아일랜드(Tiwi Islands)의 화려하고 다채로운 예술공예품 체험 투어에도 참가해 보세요.

다윈 중심지에서 차로 5분 거리에 있는 파랍은 풍요롭고 다양한 다윈 예술의 세계를 체험하기에 완벽한 출발점입니다. 현대 갤러리는 시간을 초월한 드림타임의 전설을 새로운 방식으로 표현해 내는 현대 원주민 예술가들에게 초점을 맞춰 전시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최근에는 사회 정치적인 쟁점을 테마로 작품 활동을 펼치는 예술가들도 많이 만나 보실 수 있습니다. 또한 꿈 같은 수채화에서부터 대담하고 기하학적인 조각상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스타일을 구사하는 현대 예술가들의 작품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다른 파랍 갤러리에 들러 한정판으로 제작된 노던 테리토리 예술 공예품을 만나 보세요. 또는 첨단 예술 전시실에서 오디오와 비디오, 컴퓨터에 기반한 미술 또는 사진 작품들의 실험정신을 느껴 보고 창의성과 현대 기술의 놀라운 만남을 감상해 보세요. 다른 갤러리에서는 호주의 사막 지역과 톱 엔드(Top End) 전역의 마을에서 제작된 작품을 통해 또 다른 예술적 전통을 보여줍니다.

파니 베이(Fannie Bay)의 노던 테리토리 박물관 및 미술관(Museum and Art Gallery of the Northern Territory in Fannie Bay)에서는 원주민 예술 및 문화와 전통에 대해 심도 있게 살펴보실 수 있습니다. 이곳의 다양한 전시행사 중에는 해마다 100여점의 우수 작품을 선정하여 시상하는 ‘텔스트라 전국 원주민 및 토레스 해협 아일랜더 예술상(Telstra National Aboriginal and Torres Strait Islander Art Award)’이 거행됩니다.

다윈 중심지의 고품격 갤러리에는 호주를 선도하는 원주민 예술가 조합 중 하나와 세계 최대 규모의 민간 원주민 갤러리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앨리스 스프링스(Alice Springs) 북동쪽에 위치한 유토피아(Utopia) 지역과 톱 엔드의 매혹적인 작품들을 감상해 보세요. 또한 노던 테리토리 대법원(Northern Territory Supreme Court)에도 뛰어난 원주민 예술 작품들이 다수 소장되어 있습니다. 이곳에서 앨리스 스프링스에서 기원한 예술 운동의 지도자로 알려진 로니 참피친파(Ronnie Tjampitjinpa)의 작품을 감상해 보세요. 웨스트 맥도넬 협곡(West MacDonnell Ranges)의 다채롭고 화려한 색채에 영감을 받은 회화 작품들도 많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스튜어트 파크(Stuart Park)에 설립된 다윈 최초의 갤러리에는 총 10개의 전시실이 마련되어 있어 유리공예, 장신구, 도자기와 같은 원주민 예술 공예품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카주아리나(Casuarina)에는 또 다른 다윈의 중요한 스튜디오가 위치하고 있는데 이곳에는 고 퀴니 맥켄지(Queenie McKenzie), 로버 토마스(Rover Thomas), 프린스 오브 웨일즈(Prince of Wales)와 같은 유명 예술가들의 한정판 판화와 작품들이 전시되어 있습니다.

좀 더 장기간의 예술 여행을 떠나길 원하신다면 비행기로 20분, 또는 다윈에서 페리로 2시간 정도 소용되는 티위 아일랜드로 예술 여행을 떠나 보세요. 베서스트 아일랜드(Bathurst Island)와 멜빌 아일랜드(Melville Island)로 이루어진 티위 아일랜드는 호주 대륙 본토의 원주민 예술과는 구별되는 풍부한 색채의 예술 공예품으로 유명합니다. 티위 여자들의 직조 시범과 그림을 구경하고, 도기, 조각, 장신구나 스크린 프린팅 체험을 해 보세요.

파랍 예술 지구를 넘어서 다윈의 풍부한 시각 예술 문화를 느껴 보세요.

호주 아이디어 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