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

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

시드니, 뉴 사우스 웨일즈; 호바트, 태즈매니아
12월

매년 박싱 데이(12월 26일)에 시작하는 시드니 호바트 요트 경주(Sydney to Hobart Yacht Race)는 호주의 전통적인 여름 이벤트입니다. 세계 각국의 대형 요트부터 주말용 요트까지 참여하여 시드니 하버의 닐슨 공원(Nielsen Park)에서 출발하여 1100km가 넘는 태즈매니아(Tasmania)의 호바트 결승점까지 들어오게 되며, 새해 전야 축하 행사에 맞추어 경기가 종료됩니다. 꼭 요트를 타지 않더라도 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를 마음껏 즐길 수 있습니다. 시드니 하버 주변에 마련된 여러 전망대에서 다채로운 돛의 화려한 출발 모습을 관람할 수 있습니다.

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는 연례 해양 요트 경주로서, 세계에서 가장 난이도 높은 경기 중 하나로 꼽힙니다. 박싱 데이에 출발하여 약 1,170km(630해리) 떨어진 호바트까지 며칠을 항해하여 종료됩니다.

시드니에서는 이 요트 경주의 출발 순간을 지켜보는 것이 박싱 데이의 전통이랍니다. 매년 12월 26일, 시드니 하버 부두에는 수많은 인파가 늘어서 시드니 하버(Sydney Harbour)에서 태즈만 해(Tasman Sea)를 건너 드윈트 강(Derwent River)까지 항해하기 위해 출발하는 요트를 격려합니다. 러시커터스 베이(Rushcutters Bay)부터 왓슨스 베이(Watsons Bay)와 사우스 헤드(South Head)까지 잘 보이는 곶의 좋은 목을 잡으세요. 북쪽 해안에서 이 경주를 구경하기 좋은 지점으로는 크레몬 포인트(Cremorne Point), 브래들리 헤드(Bradleys Head), 클리프턴 가든(Clifton Gardens) 또는 맨리를 지나 노스 헤드(North Head)까지 이어지는 구간입니다.

요트들이 남쪽으로 향하여 거친 배스 해협(Bass Strait)을 건너고 나면, 호바트에서는 그 다음 순서가 펼쳐집니다. 드윈트 강을 따라 결승점이 있는 배터리 포인트(Battery Point)로 들어오는 선두 요트들은 호바트의 유서 깊은 부두에서 열렬한 환영을 받게 되는데, 이것은 새해 전야를 알리는 식전 행사와도 같습니다.

1945년 첫 경주를 시작한 이래로 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는 세계 3대 연안 요트 경주로 자리매김하였고, 이제는 날렵한 대형 요트부터 주말용 요트까지 전 세계에서 다양한 요트가 몰려들고 있습니다.

이 기간에 맞춰 1주일 동안 태즈매니아 미각 축제(Tasmania Taste Festival)까지 열려 도시는 온통 축제 분위기입니다. 설리반스 코브(Sullivans Cove)에서 불꽃놀이를 구경하고 부두를 따라 태즈매니아산 와인 한잔으로 여유로운 시간을 즐기거나 밴드와 DJ 음악의 리듬을 맞춰 밤을 보냅니다.

어느 하나도 빼 놓을 것 없이 시드니-호바트 요트 경주는 호주의 대표적인 여름 이벤트입니다.

이벤트 검색









호주여행 더 알아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