퍼스 출발 3주 일정

퍼스 출발 3주 일정

호주 최서단에 위치한 주 수도 퍼스에서 출발해 마가렛 리버와 닝갈루 리프, 브룸, 다윈과 시드니까지 둘러보세요.   퍼스에서 남쪽으로 향하면 마가렛 리버 근처의 와이너리와 파도, 숲, 동굴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난파선 스쿠버 다이빙을 즐기며 고래도 만나보세요.  퍼스에서 북쪽으로 올라가면 세계에서 가장 큰 거초 지대인 닝갈루 리프와 케이블 비치(Cable Beach)에서 낙타를 타고 노을을 즐길 수 있는 브룸에 도착할 수 있습니다.  비행기로 다윈에 도착해서 좀 더 편하게 세계 유산지 카카두 국립공원(Kakadu National Park)을 찾아가 보세요. 야생동물, 습지, 원주민 암각화가 다채롭게 어우러진 곳입니다.  퍼스에서 대륙 횡단 기차 인디안 퍼시픽(Indian-Pacific)을 타고 시드니로 향하는 방법도 있습니다.  

첫째 주: 퍼스와 주변 지역
첫째 주: 퍼스와 주변 지역

첫째 주: 퍼스와 주변 지역

스완 강(Swan River)을 따라 배를 타고 공원과 고층건물들을 지나 스완 밸리(Swan Valley)의 포도원이나 퍼스 동물원까지 가보세요.  광대한 킹스 파크(Kings Park)에서 전망대와 조경이 잘 된 정원, 원주민 유적지를 둘러 보시구요.  로트네스트 섬(Rottnest Island)에서는 자전거로 은밀한 해변들을 찾아갈 수 있을 뿐 아니라 카약을 타고 호젓한 만까지 구경할 수 있습니다.  유대류 쿼카(quokka)가 보이는지 한번 찾아 보고 이 섬에 얽힌 흥미로운 역사도 배워보세요.  유서 깊은 프리맨틀에서 해산물을 만끽하고 축제 분위기에 젖어 보세요.  길고 한적한 선셋 코스트(Sunset Coast)의 출발점인 코틀슬로(Cottlesloe)나 스카보로(Scarborough)에서 수영이나 서핑, 낚시, 윈드서핑과 요트를 즐겨보세요.  내륙에 위치한 달링 산맥(Darling Range)에 도착하면 국립공원에서 부시워킹을 하고 이색적인 비앤비(B&B)에 묵어보세요.   에이본 강(Avon River) 유역에서 래프팅을 즐기거나, 스카이 다이빙 또는 열기구 비행으로 에이본 밸리(Avon Valley)를 내려다 볼 수 있습니다.   내셔널 트러스트 지정 마을인 투드야이(Toodyay)와 서호주 최초의 내륙 마을인 요크(York)에서 화랑과 공예점, 카페, 박물관 등을 둘러보세요.  호주 유일의 수도자 마을 뉴 노시아(New Norcia)도 방문해 보세요. 

둘째 주: 마가렛 리버에서 남서쪽이나 북쪽으로 닝갈루까지
둘째 주: 마가렛 리버에서 남서쪽이나 북쪽으로 닝갈루까지

둘째 주: 마가렛 리버에서 남서쪽이나 북쪽으로 닝갈루까지

남서쪽의 금광 지대와 해안을 따라 마가렛 리버까지 자동차로 달려보세요.  중간에 만두라(Mandurah)에서 돌고래와 수영을 즐기고 번버리(bunbury)에서는 침몰 해적선을 탐사하는 스쿠버도 해보세요.   보석처럼 빛나는 지오그래피 베이(Geographe Bay)에 위치한 둔스보로(Dunsborough)에서는 고래의 이동을 볼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 하루 묵어보세요.  해안을 따라 얄링업(Yallingup)을 지나 마가렛 리버까지 차를 달리세요. 60개의 와이너리가 울창한 숲과 지하 동굴, 최고의 서핑지에 둘러싸인 고장입니다.   별미 음식을 마음껏 맛보고 햇살에 반짝이는 삼림지를 구비구비 지나 서퍼스 포인트(Surfers Point)의 파도와 함께 신나게 달려보세요.  남쪽으로 더 내려가면 하멜린 베이(Hamelin Bay)에서 가오리들과 스노클링을 즐길 수도 있고, 어거스타(Augusta)에서 두 개의 대양을 동시에 바라볼 수도 있습니다.  퍼스 북쪽에 위치한 닝갈루 리프로 향한다면 4~6월에는 세계에서 가장 큰 물고기인 고래상어와 수영도 할 수 있습니다.  다양한 종류의 열대어와 산호초 사이로 스쿠버를 하거나 스노클링을 즐겨보세요.  서핑 마을인 엑스머스(Exmouth)나 목가적인 코랄 베이(Coral Bay)에서 여정을 풀어보세요.  태고의 붉은 계곡이 청록빛 바다와 만나는 케이프레인지 국립공원(Cape Range National Park)에서는 사륜구동차를 몰아보세요. 

세째 주: 퍼스에서 브룸이나 다윈, 시드니까지
세째 주: 퍼스에서 브룸이나 다윈, 시드니까지

세째 주: 퍼스에서 브룸이나 다윈, 시드니까지

퍼스에서 브룸까지는 비행기를 이용하거나, 닝갈루에서 북쪽으로 운전을 해 가는 방법이 있습니다.  킴벌리(Kimberly)로 향하는 관문인 이곳에서는 차이나타운에서 진주를 사거나, 케이블 비치(Cable Beach)에서 낙타를 타고 노을을 감상해 보세요.  갠시엄 포인트(Gantheaume Point)의 바위에 남아있는 공룡 발자국도 감상하고, 3월에서 10월 사이에는 로우벅 베이(Roebuck Bay)에서 달의 신기루 현상도 구경해 보세요.  댐피어 반도(Dampier Peninsula)에서는 사륜 구동차로 백사장 해안과 험준한 붉은 절벽 사이를 누비며 원주민 마을을 둘러볼 수 있습니다.   호주의 열대 톱 엔드(Top End)를 탐방하고 싶다면 퍼스나 브룸에서 비행기를 타고 다윈으로 떠나보세요.  티위 섬(Tiwi Islands)을 방문하면 티위 고유의 예술품과 직조 기술, 그림도 감상하고, 전통 댄스 시범도 볼 수 있습니다.   초록이 무성한 리치필드 국립공원(Litchfield National Park)에 도착하면 폭포수 아래로 수영을 한 뒤, 네이처스 웨이(Nature’s Way)를 타고 세계 유산지 카카두 국립공원(Kakadu National Park)으로 향합니다.   대륙 횡단 기차 인디안 퍼시픽(Indian Pacific)을 타고 퍼스에서 시드니까지 대장정을 떠날 수도 있습니다.  3일 동안 대륙을 횡단하는 동안 칼굴리(Kalgoorlie), 애들레이드(Adelaide), 브로큰 힐(Broken Hill)에서 잠시 쉬어갈 수 있습니다. 

퍼스 출발 3주 일정

퍼스 출발 3주 일정

 

기타 호주여행 아이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