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예산으로 즐기는 호주 10일 여행

이 저예산 여행을 통해 동쪽 해안가의 아름다운 해변을 즐기고, 코알라를 만나고, 산호초와 열대우림을 탐험하세요. 저예산으로 즐기는 호주 10일 여행
Site Requires Javascript - turn on javascript!

저예산으로 즐기는 호주 10일 여행

이 저예산 여행을 통해 동쪽 해안가의 아름다운 해변을 즐기고, 코알라를 만나고, 산호초와 열대우림을 탐험하세요.


글쓴이: Lee Atkinson  

 

추천 일정 

  • 거금을 들이지 않고 시드니 최고의 관광지를 여행하세요
  • 세계에서 가장 멋진 해변에서 휴식하세요
  •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와 케언즈의 데인트리 레인포레스트(열대우림)를 탐험하세요

호주 전체를 10일 내에 다 보기는 어렵지만, 저예산으로도 충분히 즐길 수 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차량을 빌려, 유명한 골드 코스트를 보기 전 시드니 북쪽의 평온한 서핑 도시 바이런 베이를 방문하세요. 최종 목적지는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에서 잊지 못할 시간을 보낼 수 있는  케언즈 입니다.

제1일: 하루 동안 여행하는 시드니의 명소

맨리 워프(Manly Wharf), 시드니, 뉴 사우스 웨일즈

수많은 시드니의 관광명소는 무료이거나 저렴하여, 시드니에서의 저예산 여행을 손쉽게 만들어줍니다. 유명한 시드니 하버 브릿지 아래의 항구에 위치한 역사적인 도시 록스(The Rocks)를 시작으로 출발합니다. 이 지역은 좁은 자갈길과 시드니에서 가장 오래된 펍 로드 넬슨 브루어리 호텔(The Lord Nelson Brewery Hotel)을 포함해 지역의 사암으로 만들어진 역사적인 건축물로 가득합니다. 약 8분 거리에 있는 서큘러 키의 연락선 터미널에 도착하기 전 로드 넬슨(The Lord Nelson)에 들러 AUD$5짜리 커피 또는 AUD$7짜리 맥주를 즐기세요. 3번 부두에서 맨리 해변행 1번 페리(F1)에 승선하여, 오페라 하우스와 하버 브릿지가 보이는 30분간의 관광을 AUD$15의 가격에 즐기세요. 맨리 워프 호텔(Manly Wharf Hotel)에서 약 $20의 가격에 식사를 즐기고, 아름답기로 유명한 해변을 산책한 뒤 서큘러 키 행 페리를 타고 귀환하세요. 그 후, 시드니 하버 브릿지를 건너갔다 되돌아오세요. 많은 사람들이 비싼 비용을 들여 다리의 유명한 아치를 오르지만, 단순히 다리를 건너는 것만으로도 무료로 장대한 풍경을 볼 수 있습니다. 다리 뒤쪽 오페라 하우스 옆의 오페라 바에서 한 잔하며 일몰을 바라보는 것으로 하루를 마무리 하세요.

제2일: 블루 마운틴으로 당일 기차 여행하기

카툼바, 블루 마운틴, 뉴 사우스 웨일즈

세계문화유산에 등록된 광활한 블루 마운틴은 시드니 센트럴 역에서 기차로 두시간 거리에 위치해 있습니다(티켓 당 약 AUD$16). 카툼바에서 출발하여 도보로 10분 거리에 있는 에코 포인트에 도착하여 호주에서 가장 사진이 많이 찍히는 랜드마크인 세자매봉(Three Sisters)을 구경하세요. 이곳에서 45분간의 도보여행을 통해 재미슨 밸리(Jamison Valley)의 멋진 경치를 감상하거나, 더욱 긴 자이언트 스테어웨이(Giant Stairway) 트레일을 통해 3시간에 걸쳐 계곡의 바닥에 내려갔다가 올라올 수 있습니다. 이 외에도, 세계에서 가장 경사진 열차인 씨닉 레일웨이와 씨닉 케이블웨이 또는 유리바닥의 씨닉 스카이웨이를 타고 조감도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세 종류의 여행은 모두 씨닉 월드(Scenic World)에서 출발하며, 티켓 합계는 AUD$39입니다. 카툼바의 아름다운 아르 데코 카페 중 한 곳에서 오후의 차 한잔을 즐기세요. 파라곤(Paragon)은 2016년에 100주년을 맞이하였으며 저렴한 가격에 맛있는 수제 초콜릿을 판매합니다. 또는 역사적인 캐링턴(Carrington) 호텔의 호화로운 샴페인 찰리(Champagne Charlies) 바에서 버블 와인 한잔을 AUD$8로 즐기신 뒤 시드니로 귀환할 수 있습니다.

제3일: 전설적인 대서양의 해안으로 자동차 여행 떠나기

콥스 하버, 뉴 사우스 웨일즈

호주는 전 세계에서 자동차 여행을 하기 가장 좋은 나라 중 하나입니다. 차량을 빌려 시드니 시민들에게 사랑받는 여름 휴가지인 콥스 하버 및 바이런 베이 등으로 갈 수 있는 퍼시픽 하이웨이를 타고 시드니 북쪽으로 떠나보세요. 이 인기 많은 노선은 때로는 전설적인 대서양 해안이라는 뜻인 레전더리 퍼시픽 코스트(Legendary Pacific Coast)로 불립니다. 이후 3일간 최종 목적지인 골드 코스트로의 편안하고 경치 좋은 여행을 즐기세요. 하지만, 처음으로 정차할 곳은 겨우 2시간 거리에 위치해 있습니다. 호주 파충류 공원(Australia Reptile Park, 입장료 AUD$35)에서 호주에서 가장 독성이 강한 뱀과 거미를 이용하여 해독제를 만들어내는 과정과, 웜뱃, 오리너구리, 캥거루 등의 토종 동물들을 만나보세요. 다음 목적지는 파충류 공원에서 2시간 30분 떨어진 포트 맥쿼리입니다. 매일 오후 3시에 열리는 세계 최초의 코알라 병원 무료 투어에 참여할 수 있으며, 그 뒤에는 마지막 2시간을 운전하여 콥스 하버에 갈 수 있습니다. 저렴한 휴가 숙소 및 리조트가 충분히 있어, 하룻밤을 보내기에 적합한 장소입니다.

제4일: 해변 즐기기

빅 바나나(Big Banana) 펀 파크, 콥스 하버, 뉴 사우스 웨일즈

호주 전국에 걸쳐, 초대형 파인애플부터 감자에 이르기까지 150개가 넘는 "거대" 조형물이 있다는 사실은 많이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콥스 하버에서 1964년에 이 대유행을 일으킨 조형물인 빅 바나나(Big Banana)를 만나볼 수 있습니다. 빅 바나나(Big Banana) 펀 파크는 어린이들이 좋아할 만한 공원(입장료 무료, 놀이기구 AUD$6부터)이며, 초콜렛 프로즌 바나나 스틱(AUD$4.50)은 유명한 먹거리입니다. 이곳에서 아침을 보낸 뒤 해안가 도시 얌바(Yamba)로 출발하세요. 이 주행이 가장 긴 일정으로, 5시간에 달하지만 충분히 그럴 가치가 있는 일입니다. 산지직송 새우를 판매하는 해산물 가게가 즐비한 얌바 마리나(Yamba Marina)에서 얌바의 유명한 새우를 맛보실 수 있습니다. 세계 문화유산에 등록된 곤드와나 열대우림(Gondwana Rainforests)의 일부인 일루카 자연보호 구역(Iluka Nature Reserve)을 도보로 여행하며 점심식사를 할 수도 있습니다. 이곳에서 해변 부근의 홀리데이 아파트 및 숙소로 가득한, 유명한 바이런 베이로 가는 길은 정도 소요됩니다.

제5일: 바이런 베이에서 즐기기

케이프 바이런 등대, 바이런 베이, 뉴 사우스 웨일즈

케이프 바이런(Cape Byron)은 호주 대륙 최동쪽에 위치해 있으니, 일찍 기상 후 등대를 찾아가셔서 전국에서 가장 이른 일출을 감상하세요. 그 후 도시의 수많은 카페 중 한 곳을 향하여 아침 식사를 즐기세요. 해변 끝의 등대에 위치한 더 패스 카페(The Pass Café)는 현지인들이 가장 즐겨 찾는 장소로 AUD$10 정도의 비용으로 다양한 메뉴를 고르실 수 있습니다. 해변에서 휴식하고, 케이프 바이런 카약스(Cape Byron Kayaks)에서 돌고래와 카약을 타거나(3시간 투어 비용 AUD$69), 모조서프(Mojosurf)에서 서핑을 배우며(반나절 체험 비용 AUD$69) 하루를 보낼 수 있습니다. 이곳에 6월에서 11월 사이에 방문하면 현지 가이드와 함께 고래 관람 크루즈(투어 비용은 AUD$85부터 시작)를 즐기실 수 있습니다.

제6일: 골드 코스트에서의 즐거운 시간

커럼빈 해변(Currumbin Beach), 커럼빈, 퀸즈랜드

바이런에서 1시간 거리인 골드 코스트의 유명한 고층 타워, 활기찬 테마파크, 화려한 쇼핑몰을 방문하세요. 이런 투어를 즐기기 위해 많은 비용을 쓸 필요는 없습니다. 골드코스트는 해변이 주요 명소이기 때문입니다. 파도가 휩쓸고 간 황금빛의 모래사장을 보는 순간 왜 이곳이 서퍼들의 파라다이스로 불리는지 알게 되실 겁니다. 이 모든 것을 구경하기에 가장 좋은 곳은 상공 230미터(755피트)의 높이에 달하는 Q1 전망대입니다(AUD$14). 그 후, 호주 최고의 전통 중 하나인 서프 라이프 세이빙 클럽(SLSC)에서 편안한 점심과 저녁 식사를 즐기세요. 호주의 수많은 해변에서 이러한 건물을 볼 수 있으며, 호주의 유명한 안전요원의 본거지입니다. 이 중 다수가 레스토랑을 함께 운영합니다. 월요일 저녁부터 목요일 저녁까지 AUD$10의 저녁 스페셜 메뉴를 제공하는 레인보우 베이 SLSC(Rainbow Bay SLSC)를 방문하셔서 해안에서 가장 유명한 해변을 감상하세요. 또는 바닷가의 Currumbin Beach Vikings SLSC(커럼빈 비치 바이킹스 SLSC)를 방문하여, 마치 파도 위에 앉아있는 듯한 느낌을 받으세요. 두 장소 다 소금구이 오징어와, 신선한 현지 해산물 모둠인 피셔맨 바스켓을 판매합니다.

제7일: 태양, 모래 및 서핑

빌리지 마켓(The Village Markets), 버레이 헤드, 퀸즈랜드

골드 코스트와 그 주변은 즐길 거리로 가득하여, 지루하지 않게 일주일 이상을 보낼 수 있습니다. 하지만 하루밖에 주어지지 않았다면, 골드 코스트 해변의 서핑용품점에서 서프보드, 카약, 또는 스탠드 업 패들보드를 대여하세요(대부분 시간당 약 AUD$20). 또는, 커럼빈 해변에서 15분 거리에 위치한 커럼빈 밸리 계곡의 천연 수영장인 커럼빈 락 풀(Currumbin Rock Pools)에서 열을 식히세요. 주말에 방문한다면, 해변 인근 시장 중 한 곳을 방문해보세요. 버레이 헤드에 위치한 빌리지 마켓(Village Markets)은 매달 첫 번째 및 세 번째 일요일에 열리며, 새롭게 떠오르는 패션 및 빈티지 상품부터 미술품, 보석, 수제 스킨케어 제품 및 음식까지 모든 종류의 상품을 판매합니다. 오늘 밤에는 케언즈와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행 저녁 비행기에 탑승하세요.

제8일: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당일 여행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 포트 더글라스, 퀸즈랜드

열대 도시 케언즈는 북쪽의 장관을 이루는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로의 관문에 해당합니다. 수많은 여행 가이드가 도시의 해안가에서 보트를 타고 산호초로 향하며(약 90분 거리),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의 다양한 산호초와 섬들에서 하루 종일 스노쿨링과 다이빙을 즐기실 수 있습니다. 스쿠버 다이빙을 시도해보고 싶으셨다면, 초급 다이빙 수업을 제공하는 기관이 즐비한 이곳이 가장 적합한 장소입니다. 투어는 약 AUD$150부터 시작합니다.

제9일: 케이프 트리뷸레이션의 열대우림 탐험

케이프 트리뷸레이션, 데인트리 국립공원, 퀸즈랜드

케언즈의 둘째 날은 세계에서 가장 오래된 열대우림을 탐험하면서 보내세요. 데인트리는 지구에서 가장 다양한 생태계 중 하나로, 1억 3500만년의 시간 동안 살아남았으며, 세계 문화유산에 등록되었습니다. 케언즈 중심부 또는 공항에서 차량을 임대하거나, 사륜구동 차 또는 코치 투어를 이용하여(하루 투어 약 AUD$150부터 시작) 3시간 거리에 위치한 케이프 트리뷸레이션으로 향하세요. 어느 방법을 이용하던, 캡틴 쿡 고속도로(Captain Cook Highway)를 통해서 가는 것을 권장합니다. 도로의 대부분은 해안선을 따라가며 경이로운 경치를 볼 수 있습니다. 데인트리 레인포레스트에 도착하면, 야자수와 양치식물, 나비로 무성한 숲 가운데의 바위 위로 투명한 강물이 흐르는 모스맨 고지에 꼭 방문해야 합니다. 모스맨 고지 센터에서 원주민 가이드와 함께하는 드림타임 워크 투어를 통해 고유 식물을 사용하는 호주 원주민의 문화와 전통을 배워보세요(AUD$62). 열대우림은 케이프 트리뷸레이션에서 바다와 만나며, 이곳에서 데인트리 국립공원의 무료 산책로를 통해 숲과 맹그로브(열대의 해변, 강어귀에 자라는 삼림성 수목)를 넘나들 수 있습니다.

제10일: 본다이(Bondi)로 귀환

본다이 투 브론테 워크(Bondi to Bronte walk), 시드니, 뉴 사우스 웨일즈

케언즈 에스플러네이드의 거대한 무료 해수 수영장에서 아침 수영을 즐긴 뒤, 마지막 날을 보내기 위해 시드니로 이동하세요. 브론테와 본다이 해변 사이의 1시간짜리 절벽을 따라 걷는 도보를 통해 다리를 풀어주세요. 이는 시드니에서 가장 유명한 해안 도보길로, 걷는 내내 아름다운 경치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매년 10월부터 11월 사이 열리는 해변 조각전시회(Sculpture by the Sea)로 인해, 본다이 해변은 세계에서 가장 큰 무료 야외 조형물 미술관이 되기도 합니다. 겨울에는 운이 좋으면 절벽의 전망 좋은 위치에서, 바다에서 헤엄치는 고래를 볼 수도 있습니다. 같은 길을 따라 전망 좋은 바다 수영장으로 유명한 본다이 아이스버그에 도착하여, 추운 겨울에도 수영을 즐기는 현지인들과 절벽 위의 레스토랑에서 볼 수 있는 본다이 해변의 황금빛 해안선을 감상하세요. 이곳은 시드니에서 가장 유명한 다이닝 체험을 할 수 있는 장소로 뽑히지만, 아래층의 클럽 바/식당에서는 거의 절반 가격(메인 요리 가격인 AUD$50-$70에 비교되는 약 AUD$30)으로 고급 아이스버그 다이닝 룸에서 보는 것과 같은 경치를 감상하며 식사할 수 있습니다. 엄청난 절약이죠.

여러분의 여행을 실현시키세요

숙박업소 형태
호텔 등급
가격 범위
유형
메인 코스

참고가격

주류 판매 허가
죄송합니다. 검색하신 내용에 대한 결과는 현재 제공해 드릴 수 없습니다. 불편을 드려서 죄송합니다. 나중에 다시 시도해 주십시오.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