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케 원주민 문화 투어, 와타르카, 노던 테리토리 © 아치 사트라콤(Archie Sartracom), 호주정부관광청

음식 체험

카케 원주민 문화 투어, 와타르카, 노던 테리토리 © 아치 사트라콤(Archie Sartracom), 호주정부관광청

카케 원주민 문화 투어(Karrke Aboriginal Cultural Tour)

호주의 레드 센터(Red Centre)에 위치한 숨막히는 킹스 캐년(Kings Canyon)카케가 운영하는 1시간짜리 원주민 문화 투어에 멋진 경치를 더해 줍니다. 직접 경험해 볼 수 있는 체험에서 점묘화, 도구, 무기, 부시터커, 중앙 호주 사막 사람들이 사용했던 약용 식물에 대해 알아 보세요. 덤불 토마토와 같은 토종 음식을 먹어보고, 점묘화의 중요성에 대해 배우고, 물가 나무를 사용해 창이나 사냥 클럽, 부메랑과 같은 도구를 만드는 방법을 배울 수도 있습니다. 또한 루리차(Luritja)와 페르타메(Pertame, 남부 아렌테 Southern Arrernte) 언어와 문화에 대해, 또 극단적이지만 풍요로운 환경 속에서 수천 년을 번창할 수 있었던 비결에 대해 궁금한 것을 물어볼 기회도 있습니다.

니트미룩 투어, 니트미룩 국립공원, 노던 테리토리 © 피터 이브(Peter Eve), 니트미룩 투어

니트미룩 투어(Nitmiluk Tours)

다윈(Darwin)에서 남동쪽으로 3시간 달려가면 캐더린 강(Katherine River)를 따라 우뚝 솟아 있는 13개의 높은 봉우리를 만날 수 있습니다. 여기가 바로 니트미룩 국립공원입니다. 자오인(Jawoyn) 부족의 근거지이며 험준한 아름다움을 자랑하는 곳입니다. 니트미룩 투어는 100% 원주민 소유의 회사로서, 캠핑장과 샬레부터 숙소까지 럭셔리 롯지 시카다까지 모든 종류의 숙박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다양하게 준비된 크루즈, 하이킹, 동굴 관광, 수영, 카누 여행, 헬리콥터 관광 비행 등을 통해 자오인의 땅과 문화를 체험하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첫 번째 협곡 전망대까지 걸어가서 일몰이나 일출을 감상하세요. 혹은 캐더린에 가까워지면 니트미룩 투어에서 제공하는 가이드 워크에 참가해 아름다운 쿠타 쿠타 동굴(Cutta Cutta Caves)을 둘러 보세요.

RT 투어 오스트레일리아, 노던 테리토리 © 아치 스트라콤, 호주정부관광청

RT 투어 오스트레일리아(RT Tours Australia)

사람들이 많이 방문하는 관광지를 벗어나, RT 투어 오스트레일리아와 함께 점심이나 저녁을 즐기며 중앙 호주를 둘러보는 더 풍성하고 조용한 여행에 참가하세요. 앨리스 스프링스(Alice Springs)를 지나 맥도넬 산맥(MacDonnell Ranges)의 웅장한 붉은 절벽까지 감상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RT 투어 호주 설립자이자 원주민 아렌테(Arrernte) 국가의 일원인 호주 원주민 밥 테일러(Bob Taylor)가 직접 준비한 부시 바비큐를 차려놓고 자신의 원주민 문화에 대해 편안하게 이야기 나눌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합니다. 또한 예술, 조류 관찰, 트래킹 등을 통해 폭넓은 투어를 제공합니다. 밥이 이끄는 좀 더 긴 여행에서는 앨리스 스프링스 지역을 둘러보는 것 외에도 울룰루–카타츄타 국립공원(Uluru–Kata Tjuta National Park)까지 살펴볼 수 있습니다.

RT 투어 오스트레일리아, 노던 테리토리 © 아치 스트라콤, 호주정부관광청

보이지스 인디저너스 투어리즘 오스트레일리아(Voyages Indigenous Tourism Australia) – 에어즈락 리조트(Ayers Rock Resort)

울룰루(Uluru) 옆의 모래 언덕에 위치한 에어즈 락 리조트는 5개의 다른 숙소와 65개 이상의 투어로 구성된 숙박시설과 문화 체험을 제공합니다. 이 리조트는 경외심을 불러일으키는 울룰루–카타 츄타 국립공원(Uluṟu-Kata Tjuṯa National Park)과 그 유명한 모노리스(monolith, 860미터 높이의 울루루와 카타 츄타의 높은 돔)를 둘러보고, 레드 센터의 경치와 풍성한 원주민 문화를 더욱 열정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안락한 휴식처를 제공합니다. 낙타를 타고 노을 속으로 들어가세요. 울룰루 기슭에 펼쳐진 푸른 초원을 걸으면서 울룰루의 창조 이야기를 담고 있는 암벽화를 감상하세요. 또는 조용한 모래 언덕 사이에서 열리는 사운드 오브 사일런스(Sounds of Silence) 저녁 식사에 참가해 반짝이는 별 아래 식사를 맛보며 음식과 문화, 천문학이 어우러진 분위기 있는 저녁을 만끽하세요.

어드벤처 노스 오스트레일리아, 데인트리 드리밍 투어, 케언즈, 퀸즈랜드 © 제임스 피셔(James Fisher), 호주정부관광청

어드벤처 노스 오스트레일리아(Adventure North Australia) – 데인트리 드리밍 투어(Daintree Dreaming Tour)

어드벤처 노스 오스트레일리아에서 제공하는 거의 12가지에 달하는 체험은 케언즈(Cairns)포트 더글러스((Port Douglas)를 출발해 접근하기 어려운 케이프 트리뷸레이션(Cape Tribulation) 지역을 둘러볼 수 있고, 당일 여행부터 3일 여행까지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습니다. 작살로 물고기를 잡아보고, 게를 잡거나 부시터커를 찾는 경험을 찾고 계신다면 이 기회를 놓치지 마세요. 쿠비리–와라(Kubirri–Warra) 형제인 링크(Linc) 또는 브랜든 워커(Brandon Walker)에게서 이러한 기술을 배운 후 자신의 전리품을 현지 가정에서 직접 요리해 댐퍼와 함께 즐겨 보세요. 4륜구동 차량으로 오프로드를 달려 열대 북부 퀸즈랜드가 자랑하는 가장 중요한 관광지 중 몇 군데를 들러보세요. 퀸즈랜드 제일 끝자락으로 향하는 여행도 놓쳐서는 안됩니다. 워커 형제들은 조상들의 발자취를 소개하면서 환경과 전통 음식에 대한 지식을 공유합니다. 세계 유산에 등재된 데인트리 열대우림(Daintree Rainforest)에서 신성한 원주민 해변과 고대의 암석 형성물을 살펴보는 1일 또는 수일 일정의 여행에 참가해 보세요.

플레임 오브 더 포레스트, 포트 더글러스, 퀸즈랜드 © 제임스 피셔, 호주정부관광청

플레임 오브 더 포레스트 원주민 문화 체험(Flames of the Forest Aboriginal Cultural Experience)

플레임 오브 더 포레스트의 원주민 문화 체험에서는 케언즈 인근의 세계 유산에 등재된 열대 우림지역으로 향해 손으로 만든 크리스털 샹들리에가 불을 밝히는 실크 캐노피 아래에서 7코스 연회 만찬을 즐길 수 있습니다. 저녁 식사와 함께 진행되는 문화 체험에서는 쿠쿠 얄란지(Kuku Yalanji) 주최자들이 음악, 의식, 이야기를 나누고, 조용하게 앉아서 밤의 열대우림이 들려주는 소리를 들어보는 시간을 안내합니다. 현지 재료를 사용한 현대적인 호주 요리가 제공되며, 다양한 부시터커 재료가 포함되어 있습니다. 시그니처 요리는 야생 루콜라와 구운 마카다미아를 깔고 수제 무화과 치트니로 장식해 선보이는 레몬 머틀이 들어간 캥거루 허릿살입니다.

레인포레스테이션 자연 공원 — 파마기리 원주민 체험, 쿠란다, 퀸즈랜드 © 레인포레스테이션, 파마기리 원주민 체험

레인포레스테이션 자연 공원(Rainforestation Nature Park) – 파마기리 원주민 체험(Pamagirri Aboriginal Experience)

부메랑 던지는 법을 배우거나 전문가에게 디저리두 연주법을 전수받고 싶다면, 케언즈레인포레스테이션 자연 공원으로 오세요. 케언즈 시에서 차를 이용해 북쪽으로 30분 거리에 있는 이 친환경 자연 공원은 가족이 운영하는 곳으로 40헥타르 면적의 세계 유산 등재 열대우림에 자리 잡고 있으며, 1974년부터 원주민 지역사회와 협력하여 수천 년 동안 지속된 토지에서 영감을 얻은 관광과 공연을 개발했습니다. 대표 상품인 1시간짜리 파마기리 원주민 체험은 파마기리 원주민의 이야기를 보존하고 공유하기 위한 노력을 담고 있습니다. 액티비티를 즐기는 동안 데인트리 안으로 들어가 열대 나무와 덩굴, 온갖 동물들로 둘러싸인 열대우림의 원형 극장에서 열리는 춤 의식에 참가할 수 있습니다.

자푸카이 원주민 문화공원, 케언즈, 퀸즈랜드 © 자푸카이 원주민 문화공원

자푸카이 원주민 문화공원(Tjapukai Aboriginal Cultural Park)

호주 원주민들을 가장 많이 고용항 곳 중 하나인 자푸카이 원주민 문화공원은 노래와 춤, 연극을 통해 원주민 문화와 공동체를 보여주는 종합적인 쇼케이스를 제공합니다. 케언즈 인근에 자리 잡고 있는 이 공원은 무척 넓습니다. 주요 하이테크 극장과 박물관 외에도 영화관, 댄스 공간, 갤러리, 토착 음식을 중점으로 선보이는 레스토랑을 갖추고 있으며 부메랑을 던지는 방법, 디저리두 연주법, 부시터커 채취법을 배울 수 있는 문화 마을이 있습니다. 4만 년의 역사를 간직한 원주민 이야기를 들려주기 위해 헌신하고 있는 이 공원은 노래와 춤, 토종 원주민 음식을 통해 호주 문화에 대한 힘 있는 통찰력을 제공합니다.

보이지스 인디저너스 투어리즘 오스트레일리아, 모스맨 협곡 센터, 퀸즈랜드 © 호주정부관광청

보이지스 인디저너스 투어리즘 오스트레일리아 – 모스맨 협곡 센터(Mossman Gorge Centre)

원주민 소유의 모스맨 협곡 센터는 세계 유산 목록에 등재된 데인트리 열대우림의 포트 더글러스(Port Douglas)에서 북쪽으로 차로 20분 거리에 위치해 있으며, 쿠쿠 얄란지(Kuku Yalanji) 사람들이 수세기 동안 살고 있습니다. 또한 이곳은 다수의 수상 경력을 자랑하는 느가디쿠 원주민 가이드 드림타임 워크(Ngadiku Indigenous Guided Dreamtime Walks)의 출발 지점이기도 합니다. 느가디쿠는 쿠쿠 얄란지어로 '오래 전의 이야기와 전설'을 뜻하는데, 기억에 남을 이 열대우림 탐험에서 이러한 이야기를 많이 들을 수 있습니다. 부시 요리와 부시 의학에 대해 배우고, '부시 비누' 만드는 법 같은 기술을 배우고, 전통적인 연기 피우기 의식을 경험하세요. 가이드가 안내하는 이 체험은 부시 차를 마시고 댐퍼를 먹는 것으로 마무리됩니다.

워크어바웃 컬처럴 어드벤처스, 퀸즈랜드 © 워크어바웃 컬처럴 어드벤처스

워크어바웃 컬처럴 어드벤처스(Walkabout Cultural Adventures)

두 개의 세계 유산이 만나는 장소를 보러 오세요. 도보 문화 탐험의 소유주인 후안 워커(Juan Walker)가 안내하는 투어에서는 열대 우림지역 열대우림(세계 유산에 등재된 데인트리가 있는 곳)과 그레이트 배리어 리프가 만나는 지점에서 원주민의 관점으로 환경과 야생동물에 대해 알아볼 수 있습니다. 워커는 부모님과 조부모님(그리고 그 이전의 조상들)이 모두 이 지역에서 태어난 덕분에(자세한 위치는 워커가 말씀드립니다.) 더욱 친밀하고 개인적인 경험을 제공할 수 있습니다. 크루즈를 타고 맹그로브 사이를 지나며 간석지에 있는 머드 크랩을 찾아보고, 그늘 속에 숨은 조개를 찾고, 작살을 던져서 직접 식재료를 마련하는 방법을 배워 보세요. 후안은 데인트리 열대우림 지역을 둘러보는 투어에 정말 잘 어울리는 가이드입니다. 반일, 당일 일정, 개인 여행 등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케이프 문화 투어, 마가렛 강, 서호주 © 아치 사트라콤, 호주정부관광청

케이프 문화 투어(Cape Cultural Tours)

케이프 문화 투어는 엄청난 수의 생물종이 어우러져 살고 있는, 세계적으로 중요한 핫스팟 중 한 곳으로 꼽히는 전원적인 마가렛 강(Margaret River) 지역 탐험을 제공합니다. 이 땅의 자연사를 수백만 년의 생태에 중점을 두고, 원주민의 눈으로 바라보는 두 가지 관점으로 배워 보세요. 진귀한 야생화를 구경하고, 부시 셀러리 같은 향기로운 토종 식물을 맛보고, 6개로 나눠진 원주민 계절의 목적을 배우고, 과거와 현재를 하나로 모으는 꿈 이야기를 들을 수 있습니다. 바위로 이루어진 케이프 내추럴리스트(Cape Naturaliste) 꼭대기에서 하이킹하거나, 케이프 내추럴리스트 등대와 그 주변을 탐험하거나, 유리처럼 맑은 물위로 고래와 돌고래가 고개를 내밀기도 하는 아름다운 밀업 지역 공원(Meelup Regional Park)에서 연어, 청어, 양조류를 낚으러 갈 수도 있습니다. 일부 투어는 환영 의식으로 시작해 매혹적인 디저리두 공연과 손으로 조각한 부메랑과 불쏘시개(불을 일으키는 막대기)와 같은 원주민의 공예품 해석 등 매력적인 경험을 제공합니다.

케이프 레베크의 쿨자만, 댐피어 페닌슐라, 서호주 © 제임스 피셔, 호주정부관광청

케이프 레베크의 쿨자만(Kooljaman at Cape Leveque)

태양열로 구동되는 야생지대 휴양지인 쿨자만은 바르디 자위(Bardi Jawi) 사람들이 운영합니다. 서호주의 끝부분, 사프론 향이 가득한 댐피어 페닌슐라(Dampier Peninsula)에 자리 잡고 있는 킴벌리(Kimberley) 지역의 4륜구동 전용 도로에서 쿨자만을 만날 수 있습니다. 바다가 보이는 오두막, 언덕 위에서 멀리 보이는 경치를 감상할 수 있는 대형 사파리 텐트 등의 숙박시설이 마련되어 있습니다. 맹그로브 해안 산책, 머드 크랩 잡기, 물고기 포획 모험, 지역 원주민들과의 만남으로 구성된 4시간 짜리 해안 산책부터 인근의 선데이 아일랜드(Sunday Island)에서 하루 종일 계속되는 낚시 크루즈 여행까지 문화 및 자연에 기반을 둔 다양한 체험이 제공되며, 전통 소유주들이 오래된 선교 정착지를 보여주고 빌리 티를 마시며 이야기를 들려줍니다.

쿠말 드리밍, 마가렛 강, 서호주 © 쿠말 드리밍

쿠말 드리밍(Koomal Dreaming)

쿠말 드리밍은 서호주 남부의 3분의 1을 가로지르는 눈가(Noongar) 문화와의 결합을 통해 마가렛 강의 와인 산업 및 미식 경험에 또다른 매력을 더합니다. 최대 30명으로 이루어지는 단체 투어는 90분에서 3시간 길이의 짧은 투어를 제공하며, 또는 하루 종일 계속되는 개인 투어를 이용할 수도 있습니다. 막대기를 비벼서 불을 지피는 기술을 배우고, 고요한 숲지대 속에서 조리된 맛있는 캥거루 요리를 즐기고, 원주민 도구를 만드는 법을 배우고, 케이프 내추럴리스트 등대(Cape Naturaliste Lighthouse)에 올라 수평선까지 펼쳐진 바다 경치를 감상할 수 있습니다. 모든 체험은 1월부터 6월, 9월부터 12월까지 이어지며, 여행 가이드인 조쉬 휘틀랜드(Josh Whiteland)가 디저리두를 연주해주는 닐기 동굴(Ngilgi Cave) 산책이 포함됩니다.

나리지아 체험, 브룸, 서호주 © 나리지아 체험 브룸

나리지아 체험(Narlijia Experiences)

나리지아 문화 투어(Narlijia Cultural Tours)와 함께하는 매혹적인 일일 투어를 통해 브룸(Broome)의 야우루(Yawuru) 해안가 원주민들이 수 세대에 걸쳐 쌓아온 지식과 고대에 대한 이야기를 배워보세요. 부시터커를 맛보고, 디디르군(Didirrgun)과 같은 주요 장소를 방문해보고, 거대한 조개껍데기 또는 1억 3천만 년 된 공룡 발자국을 구경하세요. 설립자이자 야우루 원주민인 바트 피그람(Bart Pigram)은 이 아름다운 아웃백 해변 마을의 과거와 현재에 대한 매혹적인 통찰력을 제공하는 다양하고 독특한 체험을 창조했습니다. 바트가 원주민 생활 방식과 진주 산업, 브룸이 과거의 활기찬 개척지에서 현재의 다문화 도시로 발전해가는 과정을 재현하는 동안 42피트 짜리 요트로 해질녘에 항해를 즐기거나 맹그로브 숲을 탐험하고, 시내 중심가를 편안하게 걸어 보세요.

울라 구라 닌다 에코 컬처럴 어드벤처스, 코랄 코스트, 서호주 © 제임스 피셔, 호주정부관광청

울라 구라 닌다 에코 컬처럴 어드벤처스(Wula Gura Nyinda Eco Cultural Adventures)

울라 구라 닌다 에코 컬처럴 어드벤처스샤크 베이(Shark Bay) 세계 유산 보호 지역에서 2시간에서 1일에 걸친 다양한 체험을 제공합니다. 회사 소유주인 대런 '케이프' 케이프웰(Darren ‘Capes’ Capewell)은 동물을 추적하고, 전통 방식으로 잡은 해산물과 부시터커를 맛보고, 다양한 약초의 사용법을 배우는 것뿐만 아니라 디저리두 레슨과 '꿈의 시대' 스토리를 통해 원주민의 시각으로 지역 원주민 문화를 경험해볼 수 있는 기회를 선사합니다. 부시터커 워크, 카약 및 스노클링 모험, 스탠드업 패들보드 투어, 캠핑 사파리 및 플라이/드라이브 탐험과 같은 더 활동적인 체험도 마련되어 있습니다.

우칼리나 워크, 베이 오브 파이어, 태즈매니아 © 롭 버넷(Rob Burnett), 우칼리나 워크

우칼리나 워크((wukalina Walk)

가이드가 인도하는 며칠 일정의 우칼리나 워크는 호주에서 가장 아름다운 경치를 자랑하는 곳으로 손꼽히는 태즈매니아의 웅장한 베이 오브 파이어(Bay of Fires) 야생지대 지역에서 문화와 자연, 럭셔리를 모두 경험할 수 있는 기회입니다. 맞춤형 럭셔리 숙박시설에 머무르고, 팔라와(palawa) 원주민 원로들을 만나고, 창조 스토리를 듣고, 전통 의약과 음식에 대해 배우며, 양고기와 왈라비, 도우보이 만두(풍부한 해산물과 최상급 태즈매니아 와인도 포함)를 마음껏 먹어보세요. 또한 켈프(해초의 일종)와 갈대로 바구니를 만들어 보고, 클랩 스틱에 맞춰 노래 부르는 법을 배울 수도 있고, 캥거루, 왈라비, 웜뱃, 주머니쥐, 고래, 돌고래 등의 동물과 검은 백조, 바다 독수리, 극제비 갈매기 같은 새를 구경할 수 있습니다. 1만 년 넘게 고립되어 진화해 온 유일한 집단인 팔라와 원주민의 문화와 유산은 본토 원주민 문화와 확연히 다릅니다. 론체스톤(Launceston) 도심에서 출발하는 이 투어에는 가이드, 숙박시설, 식사, 태즈매니아 와인이 포함되어 있습니다.

내런 내런 컬처 어웨어니스, 칼랄라 베이, 뉴 사우스 웨일즈 © 제임스 호란(James Horan)

내런 내런 컬처 어웨어니스(Ngaran Ngaran Culture Awareness) – 굴라가 크리에이션 투어(Gulaga Creation Tour)

내런 내런 컬처 어웨어니스와 함께 2박 3일 간의 원주민 체험을 통해 전통 문화에 대해 배워보며 뉴 사우스 웨일즈에서 가장 아름다운 해안 경치를 감상하세요. 2박 3일의 굴라가 크리에이션 투어는 고대의 지식을 방문객과 공유하려는 문화 관리인과 함께 신성한 산에 오를 수 있는 정말 특별한 기회를 제공합니다. 리조트 스타일의 숙박시설에서 다양한 토종 향신료를 곁들인 지역 해산물, 캥거루 등의 원주민 요리를 즐길 수 있으며, 전통적인 '야닝 서클(yarning circle)'에서는 이다키(yidaki, 디저리두와 유사한 악기) 연주를 들으며 유인(Yuin) 원주민 원로 및 마을 사람들과 이야기를 나눌 수 있습니다. 이 투어는 시드니(Sydney)에서 남쪽으로 약 4시간 30분 거리인 나루마(Narooma)와 인접한 틸바(Tilba) 마을에서 진행됩니다. 모루야(Moruya), 시드니, 캔버라(Canberra) 공항에서 교통편을 이용할 수 있습니다.

로열 보타닉 가든 시드니, 원주민 유산 투어, 원주민 음식 체험 및 미술 강습, 뉴 사우스 웨일즈 © 호주정부관광청

로열 보타닉 가든 시드니(The Royal Botanic Garden Sydney) – 원주민 유산 투어(Aboriginal Heritage Tour

90분짜리 원주민 유산 투어는 시드니 오페라 하우스(Sydney Opera House) 바로 뒤에 자리한 시드니 로열 보타닉 가든에서 열립니다. 이 투어에서는 식물원에서 자라는 식물의 다양한 용도를 통해 이 정원의 풍부한 원주민 유산을 알아 봅니다. 식물원을 걸으며 대화를 나누는 동안 호주 부시 음식을 찾아서 맛보고, 약이나 피난처로 사용되는 식물에 대해 배워보세요. 전통적인 쿨라몬(나무 껍질로 만든 얕은 접시)을 들고 계절 과일과 딸기, 씨앗을 모으고, 집에서 먹는 식사에 원주민 음식을 결합하는 방법과 전통적인 요리법을 배우고, 원주민 음식에서 영감을 얻은 조리법 몇 가지를 맛보세요. 또한 로열 보타닉 가든에서는 원주민 미술 수업을 통해 막대, 황토, 풀, 나무껍질외에도 물감과 천연 브러시 등 식물원의 식물과 다른 요소들을 어떻게 사용하는지 알아볼 수 있으며, 독특한 예술품을 만들어 멋진 기념품으로 집에 가져갈 수 있습니다.